기사 (전체 55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지난연재] [고연전 단신]오늘(1일)부터 '나눔 고연제'
오늘(1일)부터 오는 11일(목)까지 ‘나눔 고연제’ 행사가 열린다. 나눔 고연제 첫 주(부제:아름다운재단과 함께하는 정기 고연제)엔 아름다운 재단과 함께 하는 ‘레드셔츠데이’ 행사가 진행된다. 작년에 이어 올해 역시 크림슨(붉은)색의 옷이나 소품을 ...
김이연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단신]"고연전 뒤풀이, 선배들이 쏜다!"
오는 6일(토)에 있을 고연전 뒤풀이를 위해 본교 교우회(회장=천신일·정외61)에선 준비가 한창이다. 교우회는 참살이길 일대에 50여개의 주점을 선정해 학생들을 후원한다. 지하철 안암역사 내 공간을 이용한 이색 사진전도 준비 중이다. 특히 이번 뒤풀이...
김이연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방중단신]베이징에 펼쳐진 '고려대'의 활약
2008베이징올림픽에서 활약한 본교 출신 선수들은 누가 있을까?베이징올림픽 경기에 참가한 본교 출신 선수는 △김동주(야구, 경영94) △이택근(야구, 체교99) △정근우(야구, 체교01) △진갑용(야구, 체교93) △장미란(역도, 체교05) △박주영(...
송유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방중단신]본교 테니스동아리 전국대회 석권
본교 테니스동아리 KUTC(주장=김규완 · 공과대 기계07)가 지난 달 15일 '제 21회 2008 국토정중앙 PAGODA배 전국대학동아리테니스대회' 남자 단체전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같은 대회에서 지난 2003년 개인전 준우승을 거둔 이후 최초의 우...
김이연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방중단신]우리학교 전국남녀종별농구선수권대회 우승!
우리학교 농구부가 지난 7월 31일 ‘제63회 전국남녀종별농구선수권대회 남자대학부’ 우승을 차지했다. 농구부는 이번 우승으로 올해 두 번째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예선전에서 △목포대 △조선대 △한양대 맞붙은 농구부는 2승 1패(한양대에 1패)로 4강에 ...
이준형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특집]기억하나요? 그날의 명승부를…
(사진 = 고대신문DB) 축구 : 1990년, 짜릿한 역전승1990년 고연전의 하이라이트는 마지막 축구 경기였다. 우리학교는 △서정원 △홍명보 △노정윤 등 핵심선수들이 국가대표로 차출됐음에도 △미드필더 김병수 △포워드 김경호 △미드필더 전재영 △수비수...
이준형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아마추어 고연전]스코어 10:0위해 우리도 뛴다!
백구회(야구)오는 5일(금) 아마추어 고연전 야구 종목에 출전하는 ‘백구회’는 1979년 정식동아리로 승인된 역사 깊은 중앙동아리다. 연 2회 열리는 OB·YB전을 보기 위해 모든 백구회 교우들이 전국에서 모일 정도로 끈끈한 결속력을 자랑한다. 백구회...
고대신문  2008-08-31
[지난연재] [아마추어 고연전]경기 일정
날짜 시간 종목 장소 9월 5일(금) 7:00 아마추어 야구 잠실야구장 9월 5일(금) 11:00 아마추어 농구 잠실학생체육관 9월 5일(금) 12:00 아마추어 빙구 고양 어울림누리 얼음마루 9월 6일(토) 11:00 아마추어 축구 잠실주경기장 9월...
고대신문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특집]당신이 뽑은 우리학교 역대 올스타는?(농구)
본지는 지난달 20일부터 30일까지 약 열흘간 인터넷 고대신문 쿠키(www.kunews.ac.kr)를 통해 △축구 △농구 △야구 총 3종목의 고려대 출신 역대 올스타를 선정하기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본지는 총 1300여명이 참여한 이번 설문조사를...
곽동혁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특집]당신이 뽑은 우리학교 역대 올스타는?(야구)
진갑용(체육교육과 93학번) 포수 이번 베이징 올림픽에서 주전 포수 및 주장으로 활약한 진갑용 선수는 1977년 신인 드래프트 2차 1순위로 OB베어스에 입단했고, 1999년에 삼성으로 트레이드 된 이후 현재까지 주전포수로 활약하고 있다.진갑용 선수의...
이준형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특집]당신이 뽑은 우리학교 역대 올스타는?(축구)
본지는 지난달 20일부터 30일까지 약 열흘간 인터넷 고대신문 쿠키(www.kunews.ac.kr)를 통해 △축구 △농구 △야구 총 3종목의 고려대 출신 역대 올스타를 선정하기 위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본지는 총 1300여명이 참여한 이번 설문조사를...
곽동혁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빙구]고려대 아이스하키부 선수들
아이스하키 경기는 체력소모가 심하기 때문에 팀당 22명의 선수들을 1~2분 간격으로 끊임없이 교체하면서 플레이한다. 아이스하키팀에 특출난 선수 한 명 보다 전체의 고른 전력이 요구되는 것은 이 때문이다. 링크에서 플레이하는 선수는 6명으로 △GK(골키...
강승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빙구]알고보면 더 재밌는 아이스하키
■ 페이스오프 센터라인 중앙에서 양 팀의 센터가 마주선 가운데 심판이 떨어뜨리는 퍽(아이스하키 공)을 스틱으로 다투면서 경기가 시작된다. 이를 페이스오프(face-off)라고 한다. 중앙 페이스오프는 각 피리어드가 시작될 때와 득점 후에 실시된다. 반...
강승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빙구]한국 아이스하키인의 축제, 고연전
아이스하키 정기전은 고대인들뿐만 아니라 모든 아이스하키인에게 축제와도 같은 최대 이벤트이다. 아이스하키의 인지도가 낮은 한국에서 정기전은 최고의 빅게임으로 손꼽히기 때문이다. 이날만큼은 전국의 초·중·고 아이스하키 선수들, 동호회 선수들, 그리고 팬이...
강승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빙구]승리를 부르는 환상의 코칭 스태프
김광환 총감독 김 총감독은 아이스하키부 훈련 일선에서 물러났지만 선수들에 대해 끊임없이 관심을 갖고 있다. 선수들이 나태한 모습을 보이면 직접 나서서 다그치기도 한다. 또한 경기 외적인 측면에서 누구보다 열심히 뛰고 있다. 본교와 빙질이 유사한 고양에...
강승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빙구]'틀 깨는' 플레이로 '연세'도 깬다!
2무 7패지난 10년간(2007년 경기 무산) 정기전 아이스하키 전적은 2무 7패. 1997년 승리 이후 정기전에서 한 번도 연세대를 이기지 못했다. 객관적인 전력에서 차이가 났던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이제 사정이 달라졌다. 빅터 리 감독 부임 이후...
강승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럭비]관전포인트
관전포인트■ 갭 찾기럭비에서 돌파할 수 있는 공간을 확보하는 것을 ‘갭을 찾는다’고 한다. 빈 공간을 빨리 찾아 뚫기만 하면 바로 트라이로 이어진다. 김성남 코치는 “우리 선수들이 공간을 확보하는 속도가 조금 떨어진다”고 말했다.우리학교 럭비부는 이를...
강승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럭비]알고 보면 더 재미있는 럭비
■ 득점방식럭비의 득점방식은 크게 트라이와 킥으로 구분할 수 있다. 럭비의 대명사인 트라이는 볼을 적진으로 가져가 인골지점(골라인 뒤)에서 팔에 가진 볼을 지면과 접촉시키면 성립하며 5점을 얻게 된다. 트라이를 성공하면 컨버션킥(골킥 G) 찬스가 주어...
강승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럭비]"All for one, One for all"
(사진=고대신문 사진부) 상반기, 연세대에 두 번 울다2007 정기전 승리 이후 우리학교 럭비부는 공식경기에서 연세대와 두 차례 만났다. 결과는 2패. 지난 3월 ‘전국춘계럭비리그전’에서 19대 27, 6월 ‘대통령기전국종별럭비선수권대회’에서 15대 ...
강승리 기자  2008-08-31
[지난연재] [고연전 야구]승리를 위해 마지막까지 긴장하라
올해 양 팀의 득실을 살펴보면 승부처는 3회와 4회가 될 전망이다. 양 팀 모두 3, 4회에 각각 34점과 35점 득점을 몰아쳤지만 실점은 양 팀 모두 10점 초반대에 불과하다.본교 야구부는 연세대에 비해 초반 득점이 많은 편이다. 특히 1회부터 4회...
이준형 기자  2008-08-31
신문사소개제보와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2841 서울특별시 성북구 안암로 145 고려대학교 홍보관 2층 고대신문사  |  Tel : Tel. 02.3290.1681,1683  |   Mobile : 010.3363.1947
청소년보호책임자 : 기획국  |   open@kunews.ac.kr
Copyright © 2019 고대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