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외시장의 강자, 고대생을 위한 Tip
과외시장의 강자, 고대생을 위한 Tip
  • 신근형 기자
  • 승인 2011.05.16 0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과외를 시작하기 전에 두 가지 주의해야 할 점이 있다.
첫째, 사설업체에서 소개를 받아 과외를 시작할 경우 일정한 수수료를 부담해야 된다. 업체에서는 첫 달 과외비의 40~60%를 요구한다. 둘째, 과외는 사업주와 근로자의 종속관계가 아니므로 임금문제가 발생하면 민사소송을 거쳐야 한다. 과외비가 밀리더라도 소송에서 승소하지 않는 이상 받을 수 없다. 이정식 노무사는 “과외는 노동법의 보호를 받지 못하므로 과외비를 선불로 받고, 현금대신 통장 입금을 받는 게 좋다”고 조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