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8 01:25 (월)
[축사]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고대신문
[축사] 앞으로가 더 기대되는 고대신문
  • 고대신문
  • 승인 2011.10.30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대인이 하나 될 수 있고, 소통의 장을 열어주는 고대신문의 창간 64주년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고대신문을 통해 64년 동안 학우들은 호흡할 수 있었고, 학생들의 목소리를 고대신문만의 표현을 담아 올바르게 보여주었다고 생각합니다. 또한 고대신문만의 오랜 역사와 전통이 있기에 많은 대학 언론 중에서도 으뜸이라고 봅니다.

지난 독재정권시기에 수많은 정부의 외압 속에서도 고대신문은 대학 내 언론으로 국가와 민족을 생각하여 불굴의 의지로 학우들에게 정확한 정보와 올바른 가치관과 관점을 전달하였습니다. 그 결과 고대신문의 위상 또한 높아졌고, 고려대 구성원들이 사회 안팎에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도록 이끌어 주었습니다. 

지금 현재는 많은 언론매체에서 무수한 정보가 분출하는 정보화 시대입니다. 사람들은 쉽게 언론을 접할 수 있으며, 언론을 통해 많은 것을 배우곤 합니다. 지금 이 시기야말로 언론사가 가지는 신념이 매우 중요합니다. 아무리 훌륭한 언론매체라도 사실을 전달하는 사람이 뚜렷한 가치관이 없다면 좋은 기사가 나올 수 없습니다.

대학언론은 결국 학생들로부터 출발이 되었습니다. 그런 의미에서 보면 지금 학생이 겪는 학내 문제뿐만 아니라 학생들과 연관된 사회문제를 깊이 있게 관찰하고 분석해야 합니다. 이러한 문제를 다루면서 고대신문은 과거 선배가 쌓은 전통과 명예를 잘 이어나가기를 바랍니다.  

106년의 전통을 가진 민족고대에서 함께한 고대신문은 앞으로가 더욱 기대됩니다. 고대 역사의 산증인으로서 객관적이면서도 참신하게 민족고대인이 우리 사회에서 더욱 훌륭한 역할을 수행하도록 격려하는 신문이 되길 기대합니다. 다시 한 번 고대신문의 창간 64주년을 축하하며, 항상 곁에서 열정적으로 응원하겠습니다.

최가람 세종총학생회장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