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09:56 (금)
시계탑은 목욕 중
시계탑은 목욕 중
  • 두경빈 기자
  • 승인 2019.09.23 0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02년 당시의 서관 시계탑 청소 장면이다. 1968년 처음 세워진 이후 9시에는 교가를, 정오에는 녹두문대의 유래가 되는 노래 새야 새야 파랑새야를 울리며 학생들을 지켜봐 온지 어언 40년이 됐다. 로프에 의지한 청소공의 손길에 시계탑은 잠시나마 휴식을 취했을 것이다.

 

두경빈 hayabusa@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