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억’ 기부한 유휘성 교우 의료원에 10억 쾌척
‘50억’ 기부한 유휘성 교우 의료원에 10억 쾌척
  • 성수민 기자
  • 승인 2020.11.21 2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0년간 본교에 50억 원가량을 기부한 유휘성(상학과 58학번) 교우가 본교 의료원(원장=김영훈)10억 원을 추가로 쾌척했다. 3일 본관에서 열린 기부식엔 유휘성 교우와 정진택 총장, 김영훈 원장, 송혁기 대외협력처장, 정희진 의무기획처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기부금은 기부자의 뜻에 따라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의학발전기금과 심혈관질환 연구기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1970년 건축·토목 회사를 설립한 유교우는 2011년부터 본교에 꾸준히 기부금을 전달해왔다. 2011년과 2015, 2019년에는 각각 10억 원씩을 기부했고, 2017년에는 잠원동 소재 아파트(당시 시가 22억 원)를 기증했다. 유휘성 교우는 기부식에서 코로나19로 의료계가 힘든 시기에 기여할 수 있어 보람을 느낀다의학발전과 심혈관질환 연구를 위해 요긴하게 쓰이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훈 원장은 교우의 뜻에 따라 넥스트 메디슨(Next Medicine)을 구현하는 일류 의료기관으로 도약하고 사회적 가치를 실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글  l  성수민 기자 skycastle@

사진제공  l  커뮤니케이션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