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의 끝에서 넘겨보는 책장들
계절의 끝에서 넘겨보는 책장들
  • 조은진 기자
  • 승인 2021.11.14 2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집전문서점 ‘위트 앤 시니컬’, 과학전문서점 ‘갈다’ 스케치

  하늘이 청명한 가운데, 낙엽이 떨어지기 시작했다. 하나둘씩 코트와 패딩을 여미는 가을의 끝자락, 겨울의 초입이다. 점점 추워지는 날씨에 이불을 머리 끝까지 올리고 있고 싶은 요즘, 서점에서 겨우내 읽을 책을 골라보는 것은 어떨까. 문학적 감수성을 충전해주는 시집전문서점 ‘위트 앤 시니컬’과 과학에 쉽게 다가가도록 해주는 과학전문서점 ‘갈다’에 다녀왔다.

 

글 | 조은진 기자 zephyros@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