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어촌 도서관 위한 민주광장 보물찾기
농어촌 도서관 위한 민주광장 보물찾기
  • 류인화 기자
  • 승인 2010.05.22 2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봉사단(단장=이기수 총장)이 대동제를 맞아 24일과 25일 바자회 ‘보물찾기’를 연다. 바자회는 민주광장 부스에서 오후 12시부터 6시까지 진행한다.
보물찾기에선 지난 14일부터 열흘간 모인 물품 300 여 개를 판매한다. 농구선수 전주원 씨의 농구화와 배우 이인혜 씨의 화장품 등 유명인사의 소장품이 경매에 나온다. 바자회 수익은 네이버 사회공헌사업인 ‘농어촌마을도서관’의 도서구입에 사용된다.
행사를 기획한 이다운(공과대 사회환경시스템05) 씨는 “축제가 소모적인 성격으로 변질되는 것 같아 아쉬웠다”며 “사회봉사단으로서 축제기간에도 의미 있는 일을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