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과학] 겉은 멀쩡한 한반도
20세기 이후 강진이 일어나지 않아 ‘지진의 안전지대’라고 생각됐던 한반도. 한반도는 지진이 일어나는 주기가 유난히 긴 것일 뿐, 결코 안전하지 않다. 지진은 단층이 파열되면서 단층면을 사이에 두고 접하는 양쪽의 암반이 각각 반대로 미끄러지면서 방출되...
손은혜 기자  2007-06-03
[과학] 세계는 지금 에너지개발 전쟁 中
매년 20~30%이상 성장하고 있는 에너지 시장을 선점하고자 각국은 신재생에너지 개발에 열을 올리고 있다.미국은 수소·연료전지강국 건설을 목표로 이 분야 최대의 국제 협력채널인 수소경제 국제파트너쉽(IPHE)을 주도하고 있다. 태양광분야를 주도하고 있...
손은혜 기자  2007-05-13
[과학] 아픈 지구 위한 Bio처방전
지난 50년간 원유 생산량은 5.62배, 원자력 발전량은 421배 증가했다. 이러한 에너지 사용의 증가는 심각한 환경오염과 기후변화를 초래했다. 지구의 기온은 지난 1950년대에 비해 14.86℃에서 15.20℃로 증가했고 인공적으로 발생한 이산화탄소...
손은혜 기자  2007-05-13
[과학] 고유가시대 '값진' 쓰레기를 잡아라
우리는 삶을 영위하는 과정에서 폐기물을 발생시키지 않고 살아갈 수 없다. 때문에 산업체의 생산 활동에서 발생하는 수많은 폐기물을 친환경적으로 처리해야 환경오염을 최소화할 수 있다. 고유가 시대에 접어들면서 폐기물에서 에너지를 생산하는 기술은 폐기물을 ...
고대신문  2007-05-13
[과학] 이어도, 제2의 독도 되나
이어도는 최근 중국과의 영유권 분쟁에 휩싸여 있다. 특히 중국이 2005년 8월부터 5차례 정도 이어도 해역 근처로 정찰기까지 보내 양국 간 갈등의 골이 더욱 깊어지고 있다. 이 같은 문제는 아직 양국 간 배타적 경제수역(EEZ)의 경계를 획정하지 않...
손은혜 기자  2007-04-29
[과학] 관측자료 'Made in Ieodo' 이름아래 전세계로
이어도 기지는 완공 전부터 세계 기상·해양학계의 주목을 받았다. 대부분의 관측기지는 육지에서 얼마 떨어지지 않은 곳에 있는데 이어도 기지는 육지의 영향을 받지 않는 바다 한가운데 위치하기 때문이었다. 육지의 영향력이 적으면 좀 더 정확하고 다양한 기상...
손은혜 기자  2007-04-29
[과학] 이어도 해양과학기지를 가다
“긴긴 세월 동안 섬은 늘 거기 있어 왔다. 그러나 섬을 본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섬을 본 사람은 모두가 섬으로 가버렸기 때문이다. 아무도 다시 섬을 떠나 돌아온 사람이 없었기 때문이다.” 이청준의 소설 는 이렇게 시작된다. 우리가 소설로만 접했던 ...
손은혜 기자  2007-04-29
[과학] 300억년 뒤 산산조각나는 우주
우주의 미래에 대해서는 크게 두 가지 예측이 있었다. 우주가 지금처럼 팽창하다가 수축하기 시작해 한 점으로 돌아간다는 ‘빅 크런치(big crunch)’와 지금의 팽창속도를 유지하며 계속 팽창한다는 주장이 그것이다. 빅 크런치란 우주의 밀도가 일정 수...
손은혜 기자  2007-03-25
[과학] 진공상태 우주는 정말 빈공간일까
지난 세기 과학자들은 우주를 이루는 가장 작은 소립자를 알아내고 그들 사이에 작용하는 힘을 이해했다. 쿼크로부터 양성자와 중성자를 만들고, 이 둘로 핵을 만들고, 핵과 전자로 원자를 만들고, 원자들은 우리가 알고 있는 거시적인 물질을 만들어 우주를 형...
고대신문  2007-03-25
[과학] 우연히 발견한 '달콤함'
값싸고 칼로리도 적으며 당뇨병환자들도 마음껏 달콤함을 즐길 수 있어 설탕의 대체물로서 인공감미료는 빠른 속도로 보급됐다. 인공감미료는 어떻게 발견됐을까. 단맛을 느끼게 되는 과정은 아직까지도 화학적으로 명확히 밝혀내지 못했기에 인공 감미료를 찾아낸 것...
손은혜 기자  2007-03-11
[과학] 숨가쁜 현대인의 피하기 힘든 위협, 식품 첨가물
법대후문에서 자취 2년째인 A군. 느지막하게 일어나 교양관 앞 편의점에서 햄 샌드위치로 아침을 때운다. 수업을 듣고 새내기들과 중앙광장 잔디밭에 둘러앉아 담소를 나누던 그는 슬슬 배가 고파오자 자장면을 시킨다. 잔디밭에서 봄을 만끽하며 먹는 자장면에 ...
손은혜 기자  2007-03-11
신문사소개제보와투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02841 서울특별시 성북구 안암로 145 고려대학교 홍보관 2층 고대신문사  |  Tel : Tel. 02.3290.1681,1683  |   Mobile : 010.3363.1947
청소년보호책임자 : 기획국  |   open@kunews.ac.kr
Copyright © 2019 고대신문. All rights reserved.